까사루나 비앤비 4/7 - 포근한 스튜디오 아미고

4,81Ofurgestgjafi

Casaluna býður: Herbergi: gistiheimili

2 gestir, 1 svefnherbergi, 1 rúm, 1 einkabaðherbergi
Ítarlegri ræstingar
Þessi gestgjafi hefur lofað að fylgja 5 skrefa ferli Airbnb um ítarlegri ræstingar.
Casaluna er ofurgestgjafi
Ofurgestgjafar eru reyndir gestgjafar með háa einkunn sem leggja sig fram um að veita gestum sínum framúrskarandi gistingu.
Frábær innritunarupplifun
100% nýlegra gesta gáfu innritunarferlinu 5 stjörnur í einkunn.
안녕하세요.
까사루나는 제주 서부 한림 명월에 협재해변과 비양도가 내려다 보이는 곳에
위치하고 있는 감성적인 B&B 입니다.

까사루나 비앤비 4/7 '아미고'
까사루나의 아미고룸은 포근한 느낌의 스튜디오형 베드룸입니다.
객실이랍니다. 아담하고 적당한 규모에 포근한 느낌의 객실입니다.

조식은 매일 아침 8시 30분, 09시, 9시 30분 (10시 클로징) 이렇게
3번에 걸쳐 원하는 시간에 개별적으로 까사루나의 까페공간에서
신선한 재료로 정성스레 제공됩니다.

쾌적한 숙소환경을 위해 객실내 취사는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객실에 전자레인지와 전기포트가 있기때문에 간단한 요기는
해결하실 수 있을 듯 합니다.

입실은 4시이후부터 10까지 입니다. 퇴실은 11시까지 입니다.

Eignin
까사루나 비앤비 게스트하우스
까사루나는 2인을 위한 숙박공간입니다. 아담한 규모의 까사루나는 외적으로는 제주를 형상하는 돌담이 건물전체를 감싸고, 내부적으로는 건물의 형상에 어울리는 고벽돌과 편안하고 현대적인 인테리어를 느끼실 수 있도록 노력하였습니다.
모든 운영자들이 그러하지만, 청소에 많은 공을 들여서, 입실시 쾌적함을 유지토록 노력하겠습니다.

Aðgengi gesta
까사루나에는 게스트님들을 위한 별도의 까페공간이 마련되어 있어요.
책도 읽으실 수 있고, 원하시면 저희가 커피도 내려드릴 수 있어요.^^
여러 여행객들과 담소도 나누실 수 있구요.
안녕하세요.
까사루나는 제주 서부 한림 명월에 협재해변과 비양도가 내려다 보이는 곳에
위치하고 있는 감성적인 B&B 입니다.

까사루나 비앤비 4/7 '아미고'
까사루나의 아미고룸은 포근한 느낌의 스튜디오형 베드룸입니다.
객실이랍니다. 아담하고 적당한 규모에 포근한 느낌의 객실입니다.

조식은 매일 아침 8시 30분, 09시, 9시 30분 (10시 클로징) 이렇게
3번에 걸쳐 원하는 시간에 개별적으로 까사루나의 까페공간에서
신선한 재료로 정성스레 제공됩니다.

쾌적한 숙소환경을 위해 객실내 취사는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객실에 전자레인지와 전기포트가 있기때문에 간단한 요기는
해결하실 수 있을 듯 합니다.…

Svefnfyrirkomulag

Svefnherbergi
1 tvíbreitt rúm

Þægindi

Eldhús
Þráðlaust net
Gjaldfrjáls bílastæði á staðnum
Morgunmatur
Hárþurrka
Kapalsjónvarp
Sérstök vinnuaðstaða
Herðatré
Nauðsynjar
Ekki í boði: Kolsýringsskynjari

Veldu innritunardag

Bættu við ferðadögunum þínum til að fá nákvæmt verð
Innritun
Bættu við dagsetningu
Útritun
Bættu við dagsetningu

4,81 af 5 stjörnum byggt á 58 umsögnum

Hreinlæti
Nákvæmni
Samskipti
Staðsetning
Innritun
Virði

Staðsetning

Heimilisfang
3-6 Myeongwol-ro, Hallim-eub, Jeju-do, South Korea

Hallim-eub, Jeju-si, Jeju-hérað, Suður-Kórea

까사루나는 달이 매우 밝게 뜨는 제주서부 한림 협재해수욕장에서 그리 멀지 않은 명월리에 위치하고 있어요. 아래로는 비양도가 펼쳐보이고, 위로는 자연보호구역인 팽나무 군락지가 있어, 매우 정겨운 곳에 위치하고 있답니다.

챠량으로 5분내외에 협재해수욕장과 금능해변, 한림공원이 있구요. 15분내외면 저지예술인마을, 제주현대미술관,오설록, 생각하는정원등에 닿으실 수 있답니다. 중문도 생각보다 가깝습니다.

Gestgjafi: Casaluna

  1. Skráði sig apríl 2016
  • 451 umsögn
  • Auðkenni vottað
  • Ofurgestgjafi
안녕하세요. 까사루나 B&B에서 인사드립니다. 우리부부는 집을 꾸미고 가꾸는 일을 좋아합니다. 사람들을 좋아하고 집을 예쁘게 만드는일, 어쩌면 우리에게 까사루나 B&B는 천직인 샘입니다. 까사루나를 운영하는 우리는 타인에 대한 예의를 중시여기고, 모두가 심사숙고 끝에 숙박지를 선택하실텐데 그런 게스트님들을 위해 저희가 할 수 있는 모든 최선의 노력을 기울입니다. 물론 사람이 하는 일인지라 마음에 들지 않으실 수도 있으시겠지만요. 까사루나는 머무시는 동안 불편함이 없도록 한분 한분 저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서비스를 다하겠습니다. 그러기 위해서, 편안하게 머물 수 있는 깨끗하고 청결한 상태를 유지하는 예쁜 B&B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맛은 보장(?)을 못하지만, 항상 신선하고 건강한 조식을 제공하도록 정성을 다하겠습니다. 많은 관심 감사드리고 기회가 된다면 좋은 숙소로 기억에 남고 싶습니다. 선택여부와 관계없이 여기까지 봐주신 것으로도 관심 감사드려요. 제주도에 내려 온 지 어느덧 9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습니다. 그 소소한 이야기들을 casaluna.blog.me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까사루나 B&B에서 인사드립니다. 우리부부는 집을 꾸미고 가꾸는 일을 좋아합니다. 사람들을 좋아하고 집을 예쁘게 만드는일, 어쩌면 우리에게 까사루나 B&B는 천직인 샘입니다. 까사루나를 운영하는 우리는 타인에 대한 예의를 중시여기고, 모두가 심사숙고 끝에 숙박지를 선택하실텐데 그런 게스트님들을 위해 저희가 할…

Í dvölinni

저희가 늘 상주하고 있는 공간이기 때문에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도움을 드릴 수 있어요.

Casaluna er ofurgestgjafi

Ofurgestgjafar eru vel metnir og reyndir gestgjafar sem leggja sig fram um að veita gestum sínum framúrskarandi gistingu.
  • Tungumál: English, 한국어
  • Svarhlutfall: 100%
  • Svartími: innan klukkustundar

Mikilvæg atriði

Hentar ekki börnum og ungbörnum
Reykingar bannaðar
Hentar ekki gæludýrum
Engar veislur eða viðburði

Heilsa og öryggi

Loforð um að fylgja ítarlegra ræstingarferli Airbnb. Frekari upplýsingar
Leiðbeiningar Airbnb um nándarmörk og önnur viðmið varðandi COVID-19 eiga við
Kolsýringsskynjari er ekki nefndur Frekari upplýsingar
Reykskynjari

Afbókunarregla

Kannaðu aðra valkosti sem Hallim-eub, Jeju-si og nágrenni hafa uppá að bjóða

Hallim-eub, Jeju-si: Fleiri gististaðir